[네모의미학 부설연구소]
선택설계마케팅 연구사이트
사업은 말이죠?
열정도 중요하지만, 성공요소를
아는게 더 중요합니다.

마케팅집필가

댄 케네디 (다이렉트 리스폰스 마케팅의 세계적 권위)



 


댄 케네디


· 매년 100만명 이상의 사장·기업가에게 영향을 주는 다이렉트 마케팅의 세계적 권위

· 21세기의 나폴레옹 힐이라는 별명을 가진 억만 장자 메이커

· 세계 21개국 8개 언어로 번역된 베스트 셀러 작가



단・케네디은 매년 100만명 이상의 중소기업, 대기업의 비즈니스 오너와 기업가에 영향을 주어 세계에서 가장 많은 억만 장자를 배출하고 있다. 그런 그를 미국에서 가장 억만 장자를 많이 낳은 사람으로서 "백만장자 메이커"라고 부르는 사람도 있고, "21세기의 나폴레옹 힐"라고 부르는 사람도 있다. 





그에 대해 설명하자면 끝이 없습니다. 그러므로 먼저 간단히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아래쪽에 자세한 정보를 적어두었으니 관심이 있으시면 찬찬히 살펴보세요.



그가 자기 자신이나 자신이 손을 댄 비즈니스를 크게 성공시키는 것은 당연합니다.



하지만, 더욱 대단한 것은 그의 학생들 사이에서도 수많은 성공한 사람이 배출된다는 것입니다. 실제적으로 그에게 영향을 받은 사장, 사업가들 중에서 수많은 억만장자가 탄생하기 때문에, 그는 “밀리어네어 메이커(억만장자 제조기)”라고 불립니다.



그는 다이렉트 리스폰스 마케팅 업계에서 40년 동안 일한 경력이 있으며, 그 기간 동안 계속 톱의 자리를 유지했습니다. 물론 지금도 일을 하고 계십니다. 그러면서 얻은 경험과 노하우를 우리들과 아낌없이 공유해 줍니다.



국내외를 불문하고 마케팅을 가르치는 컨설턴트나 세미나 강사는 많이 있는데, 그들 중 성과를 내고 있는 사람들은 거의 대부분 댄 케네디의 영향을 받은 사람들입니다. 그 중에는 댄 케네디가 하는 말을 그대로 옮겨 말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혹은 그것을 모방한 것을 또 모방합니다. 혹은 모방한 것을 모방하고 또 모방하죠….



요컨대 그는 DRM의 세계에서 비즈니스 세계에서 사업가의 “성공 법칙” 세계에서 중역 중의 중역입니다. 권위자 중의 권위자입니다.



여러분이 댄 케네디로부터 배워야 하는 5가지 이유



1. 어차피 배울 거라면 그 길이 초일류에게 배우는 게 좋기 때문에



마케팅을 공부하고 있는데, 비즈니스에서 성과를 올리고 싶은데, “댄 케네디를 모른다”고 하면 비웃음을 당할 것입니다. 그것은 비틀즈를 좋아하면서 존 레논을 모른다고 말하는 것과 마찬가지이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그는 업계 최고의 전문자이며, 그의 이름은 미국에서는 사장ㆍ사업가뿐만 아니라 일반적인 비즈니스 맨들 사이에도 침투되어 있습니다. 광고나 마케팅에 관한 업계 회의에서, 그의 이름이 등장하지 않는 것이 드물 정도입니다.


댄 케네디는 다이렉트 리스폰스 마케팅 업계에서는 권위자 중의 권위자입니다. 전 세계의 사장, 사업가, 마케터들 사이에서 매우 큰 영향력을 지닌 인물입니다. 마케팅을 배우는 데 있어 그보다 더 적적한 인물을 댈 수 없을 것입니다. 그리고 이런 초일류에게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있는데도 불구하고,,, 누군지도 모르는 2류, 3류의 저자나 컨설턴트, 단순한 풋내기의 노하우를 배울 이유가 어디에 있을까요?



2. 권위자 중의 권위자이기 때문에



지금 해외에서 “선생님” “전문가” “권위자”라고 불리는 컨설턴트나 마케터 중 대부분은(전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댄 케네디에게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받은 사람들입니다. 예를 들어 프랭크 컨, 제프 폴, 리치 셰프렌, 야닉 실버, 페리 마샬, 매트 퓨리, 데이브 디, 데렉 겔, 라이언 다이스, 리 밀티어, 빌 그레이저, 죠 폴리쉬, 에빈 페이건,,, 등의 “선생님”들은 댄 케네디의 직접적인 학생이거나 제자입니다. 즉 댄 케네디는 “선생님”을 지도하는 입장에 있는 사람인 것입니다.



3. 댄 케네디의 수법은 세계적으로, 각종 업계에서 성과가 있기 때문에



댄 케네디의 노하우는 각종 비즈니스에서 잘 활용된다고 증명되었습니다. 거의 전부라도 해도 좋을 정도의(셀 수 있는 것만도 356개가 넘는다) 업종에서 댄 케네디의 마케팅이 실천되고 있으며, 큰 성공을 거두고 있습니다. “우리 업계에서는 쓸 수 없다”, “내 비즈니스는 특수하니까 안 된다”, “일본에서는 쓸 수 없다”라고 말하는 것은 아직도 “지구는 평평하다”라고 말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즉, 그러한 이론은 옛날 이야기라는 것입니다.



4. 정보를 계속 제공해 주기 때문에



이것은 중요한 이유 중 하나입니다. 왜냐하면 아무리 훌륭한 콘텐츠나 노하우, 경험을 갖고 있는 사람이라도 그 사람이 배울만한 찬스나 정보를 제공해 주지 못하면 당연히 배울 수 없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다행스럽게도, 댄 케네디는 자기 자신의 경험이나 최신 정보, 개념(마인드)부터 기술에 이르기까지 항상 새로운 정보를 아낌없이 제공해줍니다. (최신 정보는 NOBS 마케팅 레터에서 매달 읽을 수 있습니다)



물론 제이 아브라함, 테드 니콜라스 등의 거장도 훌륭한 콘텐츠를 갖고 있을 것입니다. 그들 역시 지금도 최전선에서 훌륭한 일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뉴스 레터를 발행하고, 교재나 세미나를 제공해 주는 것은 댄 케네디뿐입니다. 그러므로 매월 지속적으로 관리해 주는 것은 댄 케네디밖에 없습니다. (만약 다른 이들이 뉴스 레터를 발행한다면 그것을 정기적으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참고로 제이 아브라함은 한 때 뉴스 레터를 발행했지만, 도중에 그만두었습니다…)



5. 댄 케네디 자신이 최전선에서 일하고 있는 사업가이기 때문에



댄 케네디는 업계의 “거장”임에도 불구하고, 지금도 최전선에서 비즈니스를 하고 있는 사업가입니다. 그리고 사업을 하면서 최고의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따라서 댄 케네디는 시대에 뒤떨어진 과거의 성공 패턴만 가르치지 않습니다. 실제로 본인이 비즈니스 현장에서 지금도 사용하고 있는, 실제적으로 효과가 있는 것만을 알려줍니다.



“중요한 것은 그 분야의 정상에게서 배워라”



저희는 계속, 댄 케네디에게 배워 왔습니다.



ㆍ무엇을 해야 하고, 무엇을 하지 말아야 하는가? ㆍ미래를 대비하여 무엇을 해야 하고, 무엇을 하지 말아야 하는가? ㆍ어떤 정보를 취해야 하고, 어떤 정보는 버려야 하는가?



그러한 것을을 배워 왔습니다.



무언가를 배울 때는 항상 그 분야의 최고 전문가에게서 배워야 한다는 것이 저희의 생각입니다. 그리고 댄 케네디는 업계에서 40년 동안 일한 경력이 있으며, 세계적인 권위자 중의 권위자이기 때문에, 그보다 나은 선생님은 없을 것입니다. 특히 “비즈니스”를 배우는 데 있어, 선생님을 선택하는 일은 매우 중요합니다. (2~3년만 돈을 벌 수 있는 것과, 3~40년을 계속 버는 것은 전혀 다른 문제니까요…)



그의 말을 들으면 진부한 표현이지만, 눈이 뜨일 정도의 경험을 여러 번 하게 됩니다. 평범한 비즈니스를 돈이 되는 비즈니스로 변모시키는 것을 옆에서 보거나, 구체적인 상품 프로모션의 영역을 가르침 받거나, 장기적으로 계속 성장해 나가기 위해 한 번 벌어들인 돈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를 가르침 받기도 합니다. (그리고 일반적으로 벌어들인 돈을 잘못 사용하는 바보 같은 사장이 어떤 결말을 맞이하는지 보여주어 경고를 해주기도…)



그의 조언 덕분에 지금까지 우리는 7년 동안, 흔들리지 않고 성장할 수 있었습니다. 일본에서 어떤 “노하우”가 유행을 하든지, “세계적인 유명인”이 무엇을 말하든지, “인터넷 비즈니스 업계”가 어떤 상황이든지,,, 우리는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하는지를 알고 있었기 때문에 해야 할 일을 해 왔습니다. 댄 케네디의 40년의 경험에서 오는 조언은, 마치 미래에 무슨 일이 벌어질지 모두 알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그 덕분에 우리는 불안한 마음 없이, 땅에 발을 붙이고 착실하게 성과를 쌓아올릴 수 있었습니다.



특히 정보가 넘쳐나는 현재는, 이전 어느 때보다도 그의 조언의 가치가 더욱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것을 하라. 효과는 검증되었다. 이것은 하지 말라. 바로 끝날 것이다.”



항상 우리의 궤도를 수정해 준 그는, 그야말로 “지지대”이자 “멘토”입니다.



“누구에게” 배울지는 “무엇을” 배우는 것보다 중요합니다. 무언가를 배울 때는 항상 그 분야의 최고 전문자에게서 배워야 합니다.



이것은 저희가 처음부터 소중하게 생각해 온 가치관입니다.

 

 

출처 : The Response

http://www.theresponse.jp/aboutus/about/kennedy/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민진홍

등록일2016-01-29

조회수336

    카카오스토리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