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한 번 더 도전해 봐야하는 이유 3가지
 
 안녕하세요. 어제는 가슴 떨리는 기대와 박수속에 시작했던 외식창업이 어려움에 봉착하여 폐업을 할 것인가?  업종전환을 통한 재창업의 도전을 할 것인가? 에 대한 고민에 대하여 이야기 하여 보았습니다. 

 오늘은 가용한 자원을 총 동원 하여서라도 다시 한 번 더 도전 해봐야 하는 이유 3가지에 대해서 말씀 드릴까 합니다.

 그 첫번째 이유는 가속도의 법칙입니다. 여러분은 이미 한 번 이상의 창업을 통하여 외식창업이 갖는 리듬과 시스템을 몸에 익히기 시작했고 거기에 맞추어 살아가고 있습니다.

 왜 24시간 가게 문을 여느냐는 질문에 인건비와 전기세만 나오면 밤새는 것이 밤에 문을 닫았다가 아침에 여는 것 보다 수월하다는 말이 있습니다. 어떤 일을 하더라도 힘들고 지칠 때 목적지가 가장 가깝다는 생각을 가지고 계속해서 시도하고, 도전하고, 방법을 찾아서 전진을 해야 합니다.
 
 잠시 쉬고 가자는  생각은 땀을 식게 만들고 외식창업에 대한 두려움을 가중시켜 재출발을 하는 것을 훨씬 어렵게 만듭니다. 가능하다면 가용한 자원을 총 동원하여서 꿋꿋하게 재도전해야 합니다.
 
 
둘째는 현재의 여러분의 어려움은 실제로 여러분의 잘못이 아닐 수도 있다는 놀라운 사실입니다. 실제로 잘 나가던 점포의 매출이 급락하게 되는 이유는 셀 수 없이 많지만 사장이 열심히 노력을 했음에도 점포의 매출이 어려워 졌다면 그것은 구조적인 문제일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구조적 문제란, 업종자체는 괜찮지만 입지와의 궁합이 맞지 않았던 경우, 특수한 사회적 상황으로 업종 이미지가 나빠지고 있거나 고객들의 정서에 맞지 않는 경우, 대규모 아파트 단지나 대형백화점, 관공서, 재개발, 새로운 지하철 역 등 예상할 수 없었던 변수가 등장한 경우,
 
 사회적인 흐름에 따른 인건비나 원재료 등의 상승으로 과도한 경비지출이 발생한 경우, 소비수준과 경제 환경의 급격한 변화가 생긴 경우 등을 대표적으로 들 수 있습니다. 쉬운 말로 말해 외식장사를 하는 사람이 “내가 이것까지 고려했어야 했단 말인가” 하게 만드는 구조적인 경우의 문제입니다.
 
 물론 이런 경우에도 독보적인 맛이나 탁월한 마케팅 전략으로 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전진하는 내공을 가진 업주들은 존재합니다. 초보 창업자들에게는 쉬운 일은 아니지만 이러한 경우에도 방법을 찾고 고객을 불러 들여야 합니다. 오지 않으면 오게 만드는 것, 사실 그것이 외식업이기 때문입니다.
 
 
 셋째, 가장 안타까운 이유는 바로 여러분이 이미 how to에 대해서 즉, 어떻게 하면 실패하지 않을 것인가에 대해서 느끼고 있고 실제로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속된 말로 할 만하니까 총알이 떨어지는 상황을 말씀 드리는 것입니다.

 외식업? 사실 아주 둔한 사람이 아니라면 5년 정도 하게 되면 대부분의 사장님들은 소위 외식업으로 밥은 먹고 산다고들 합니다.
실제로 그렇고요.

 외식업이 돌아가는 생리와 시스템에 익숙해지고 물건, 사람 쓸 줄 알고 흐름을 알게 된다는 말입니다. 이때 최소한의 비용으로 최대의 효과를 낼 수 있는 업종과 회사를 만난다면 다시 한 번 달릴 수 있는 탄력을 얻게 됩니다.
 
 모든 일이 마찬가지겠지만 특히 외식업이야말로 바로 한 발 앞에서 돌아서는 안타까운 경우를 많이 보아 왔습니다. 무모한 도전이 아니라면 약간의 무리한? 도전은 결코 무리수로 끝나지는 않을 것입니다. “오늘도 누군가는 대박가게를 만든다!”고 합니다. 나의 이야기가 충분히 될 수 있는 기회가 항상 열려 있습니다.
 
내일은 두 번 다시 실패하지 않는 업종전환 창업의 조건 5가지에 대해서 말씀 드릴 것입니다. 내일도 기대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 퀸즈브라운 1일 카페체험
- 날짜: 7월 1일,8일,15일,22일,29일(토요일) 
- 장소: 퀸즈브라운 종로점
- 내용: 체험 및 창업 Q&A
- 제공: 스타벅스 비교시식권(전원)
5만원 상당 고급 캔들(전원)
100만원 상당 그릴 제공(창업자 한)
- 참가: 덧글로 날짜, 성함 및 연락처를 남겨주세요.
(예시 : 3일, 홍길동, 010-1234-5678) 

이태구

| 2017-05-29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수정하기삭제하기

시간이 몇시인지 나와있지 않네요. 늦게 시작하면 3일 저녁에 갈수있고, 일찍 시작한다면 10일날 참석하려합니다.

zymo_mark

| 2017-05-30

추천하기0반대하기0댓글등록수정하기삭제하기

네 이태구님 문의 주셔서 감사합니다. 통상 일정은 최대한 개인의 상황에 맞게 셋팅해 드리고 있습니다. 다수가 참여하는 경우가 아니면 통화를 드려서 서로 맞는 시간을 맞추어 보시죠. 오늘 중 늦어도 내일까지 연락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퀸즈 브라운 본부장 김경현 010-3774-4926

이름 : 비밀번호 : 스팸방지코드 :